<내 친구 라이코스>

 

우리가 혁준이를 부른다.



" 야
라이코스! "



그러면 이친구는



" 웰 웰 "



이렇게 짖으며 뛰어온다.

 

2001.4.13